1 Chronicles 12

이제 다윗이 기스의 아들 사울로 인하여 여전히 숨어 있을 때에 시글락으로 그에게 나아온 자들이 이러하니 그들은 싸움을 돕는 자들로 용사들 가운데 있었더라. 그들은 활로 무장하고 오른손과 왼손을 모두 써서 돌을 던지며 활로 화살을 쏘는 자들이요, 또 베냐민에 속한 사울의 형제들이더라. 그 우두머리는 아히에셀이요, 다음은 요아스니 이들은 기브아 사람 스마아의 아들들이요, 또 아스마벳의 아들들인 여시엘과 블렛과 또 브라가와 안도스 사람 예후와 기브온 사람 곧 서른 명 가운데 속한 용사로서 서른 명을 다스린 이스마야며 또 예레미야와 야하시엘과 요하난과 그데라 사람 요사밧과 엘루새와 여리못과 브알랴와 스마랴와 하룹 사람 스바댜와 고라 족속 엘가나와 예시야와 아사르엘과 요에셀과 야소브암이며 그돌 출신의 여로함의 아들들인 요엘라와 스바댜더라. 또 갓 족속 중에서 자신을 분리하고 광야의 요새에 이르러 다윗에게 온 자들이 있었는데 이들은 힘센 자들이요, 싸움에 능한 전사들로서 방패와 창을 능히 다루는 자들이더라. 그들의 얼굴은 사자의 얼굴 같고 그들은 마치 산의 노루 같이 빨랐더라. 첫째는 에셀이요, 둘째는 오바댜요, 셋째는 엘리압이요, 10 넷째는 미스만나요, 다섯째는 예레미야요, 11 여섯째는 앗대요, 일곱째는 엘리엘이요, 12 여덟째는 요하난이요, 아홉째는 엘사밧이요, 13 열째는 예레미야요, 열한째는 막반내더라. 14 이들은 갓의 아들들 중에서 나온 자들이며 군대의 대장들로서 가장 작은 자 중에서 하나는 백 명을 다스리고 가장 큰 자는 천 명을 다스렸더라. 15 첫째 달에 요르단이 그것의 모든 둑에서 넘칠 때에 이들이 그것을 건너가서 골짜기에 있던 모든 자들을 동쪽과 서쪽으로 도망하게 하였더라. 16 또 베냐민과 유다의 자손 중에서 얼마가 요새에 이르러 다윗에게 나오매 17 다윗이 나가서 그들을 맞이하며 그들에게 응답하여 이르되, 만일 너희가 평화로이 내게로 와서 나를 돕고자 하면 내 마음이 너희와 결합하려니와 만일 너희가 나를 속여 내 원수들에게 나를 넘기고자 하면 내 손에 잘못이 전혀 없으므로 우리 조상들의 하나님께서 그것을 보시고 책망하시기를 원하노라, 하매 18 그때에 그 영이 대장들의 우두머리 아마새에게 임하므로 그가 이르되, 다윗이여, 우리는 당신의 것이며 이새의 아들이여, 우리는 당신의 편이니 평강이 있기 원하나이다. 당신에게도 평강이 있고 당신을 돕는 자들에게도 평강이 있기 원하오니 당신의 하나님께서 당신을 도우시나이다, 하매 그때에 다윗이 그들을 받아들여 무리의 대장들로 삼았더라. 19 다윗이 전에 블레셋 사람들과 함께 가서 사울을 대적하며 싸우려 할 때에 므낫세 중에서 몇 사람이 그에게 돌아왔으나 그들이 블레셋 사람들을 돕지 못하였으니 이는 블레셋 사람들의 귀족들이 상의하고 그를 내보내며 이르기를, 그가 자기 주인 사울에게 돌아가서 우리의 머리를 위태롭게 하리라, 하였기 때문이더라. 20 그가 시글락으로 갈 때에 므낫세 중에서 그에게 돌아온 자는 아드나와 요사밧과 여디아엘과 미가엘과 요사밧과 엘리후와 실대인데 이들은 므낫세의 천인 대장들이더라. 21 그들이 다윗을 도와 강도떼를 쳤으니 이는 그들이 다 강한 용사요, 군대에서 대장들이었기 때문이더라. 22 그때에 사람들이 날마다 다윗에게 와서 그를 돕고자 하더니 마침내 그것이 하나님의 군대 같이 큰 군대가 되었더라.

23  ¶싸움을 위해 무장하고 예비한 채 헤브론에 이르러 다윗에게 나아와 주의 말씀대로 사울의 왕국을 그에게 돌리려 한 무리들의 수는 이러하니라. 24 방패와 창을 들고 싸움을 위해 무장하고 예비한 유다 자손이 육천팔백 명이요, 25 시므온 자손 중에서 싸움을 하는 강한 용사가 칠천백 명이요, 26 레위 자손 중에서 사천육백 명이요, 27 여호야다는 아론 족속의 지도자였으며 그와 함께한 자가 삼천칠백 명이요, 28 또 젊은 용사 사독과 그의 아버지 집 출신의 대장이 이십이 명이요, 29 베냐민 자손 곧 사울의 친족의 대다수가 아직도 사울의 집 직무를 지켰으므로 그들 중에서 나아온 자가 삼천 명이요, 30 에브라임 자손 중에서는 그들의 조상들의 집에서 두루 유명한 강한 용사가 이만 팔백 명이요, 31 므낫세 반 지파 중에서 지명을 받아 와서 다윗을 왕으로 세우려 한 자가 만 팔천 명이요, 32 잇사갈 자손 중에서 때를 깨닫고 이스라엘이 마땅히 행할 바를 아는 자들 곧 그들의 우두머리가 이백 명이었더라. 그들의 모든 형제들이 그들의 명령에 따랐더라. 33 스불론 중에서 싸움에 필요한 모든 기구를 가지고 전투대형을 취할 줄 알며 두 마음을 품지 아니하고 전쟁에 나가서 싸움을 잘하는 자가 오만 명이요, 34 납달리 중에서 대장 천 명과 또 방패와 창을 가지고 그들과 함께한 자가 삼만 칠천 명이요, 35 단 족속 중에서 싸움을 잘하는 자가 이만 팔천육백 명이요, 36 아셀 중에서 전쟁에 나가서 싸움을 잘하는 자가 사만 명이요, 37 요르단 저편의 르우벤 족속과 갓 족속과 므낫세 반 지파 중에서 싸움에 필요한 온갖 종류의 전쟁 기구를 지고 전쟁에 나가는 자가 십이만 명이었더라. 38 전투대형을 취할 줄 아는 이 모든 군사들이 완전한 마음으로 헤브론에 이르러 다윗을 온 이스라엘을 다스릴 왕으로 삼으려 하였더라. 이스라엘의 남은 모든 자들도 한마음으로 다윗을 왕으로 삼으려 하여 39 그들이 거기서 다윗과 함께 사흘을 지내며 먹고 마셨으니 이는 그들의 형제들이 이미 그들을 위하여 예비하였기 때문이더라. 40 또한 그들에게 가까이 있던 자들 곧 잇사갈과 스불론과 납달리에 이르기까지의 사람들이 나귀와 낙타와 노새와 소에 빵을 실어 오고 또 음식과 가루와 무화과 덩이와 건포도 송이와 포도즙과 기름과 소와 양도 많이 가져왔으니 이는 이스라엘 안에 기쁨이 있었기 때문이더라.

Copyright information for KorHKJ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