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Chronicles 19

이제 이 일 뒤에 암몬 자손의 왕 나하스가 죽고 그의 아들이 그를 대신하여 통치하니라. 다윗이 이르되, 하눈의 아버지가 전에 내게 친절을 베풀었으므로 내가 나하스의 아들 하눈에게 친절을 베풀리라, 하고 사자들을 보내어 그의 아버지에 관하여 그를 위로하게 하니라. 이에 다윗의 신하들이 암몬 자손의 땅에 이르러 하눈에게 가서 그를 위로하려 하였으나 암몬 자손의 통치자들이 하눈에게 이르되, 왕은 다윗이 왕의 아버지를 존경하기 때문에 왕에게 조문객들을 보낸 줄로 생각하시나이까? 그의 신하들이 땅을 엿보고 정복하며 탐지하려고 왕에게 오지 아니하였나이까? 하니 그러므로 하눈이 다윗의 신하들을 붙잡아 그들의 수염을 깎고 그들의 의복 한가운데를 도려내되 볼기가 있는 데까지 바싹 도려내고 그들을 돌려보내니라. 그때에 어떤 이들이 가서 그 사람들이 당한 일을 다윗에게 고하니라. 그 사람들이 크게 부끄러워하므로 그가 그들을 맞으러 사람을 보내며 왕이 이르기를, 너희 수염이 자랄 때까지 여리고에 머물다가 그 뒤에 돌아오라, 하니라.

¶암몬 자손이 자기들이 다윗에게 미움 받을 일을 행한 것을 보고 하눈과 암몬 자손이 은 천 달란트를 보내어 자기들을 위해 메소포타미아와 시리아마아가와 소바에서 병거와 기병들을 고용하니라. 이처럼 그들이 병거 삼만 이천 대와 마아가 왕과 그의 백성을 고용하였더니 그들이 와서 메드바 앞에 진을 치매 암몬 자손이 자기들의 도시들로부터 나와 함께 모여 싸우러 오므로 다윗이 그것을 듣고 요압과 용사들의 온 군대를 보내매 암몬 자손은 나아와 도시의 문 앞에서 전투대형을 갖추고 도우러 온 왕들은 따로 들에 있더라. 10 이제 요압이 자기를 치려고 앞뒤에서 싸움이 벌어지는 것을 보고는 이스라엘의 모든 택한 자들 중에서 택하여 시리아 사람들을 향해 전열을 갖추었더라. 11 또 그가 백성의 남은 자들을 자기 동생 아비새의 손에 넘겨주니 그들이 암몬 자손을 향해 전열을 갖추니라. 12 그가 이르되, 만일 시리아 사람들이 내가 감당하기에 너무 강하면 네가 나를 도우려니와 만일 암몬 자손이 네가 감당하기에 너무 강하면 내가 너를 도우리라. 13 크게 용기를 내라. 우리가 우리 백성과 우리 하나님의 도시들을 위하여 용맹스럽게 행동하자. 주께서 자신의 눈앞에서 선한 일을 행하시기 원하노라, 하고 14 요압과 그와 함께한 백성이 시리아 사람들 앞으로 싸우려고 가까이 가니 그들이 그 앞에서 도망하니라. 15 시리아 사람들이 도망하는 것을 암몬 자손이 보고 자기들도 그의 동생 아비새 앞에서 도망하여 도시로 들어가매 이에 요압이 예루살렘으로 오니라.

16  ¶시리아 사람들이 자기들이 이스라엘 앞에서 진 것을 보고 사자들을 보내어 강 건너에 있던 시리아 사람들을 데려오매 하달에셀의 군대 대장 소박이 그들보다 앞서 가니라. 17 어떤 이가 그것을 다윗에게 고하매 그가 온 이스라엘을 모으고 요르단을 건너 그들에게로 가서 그들을 마주보고 전투대형을 갖추니라. 이와 같이 다윗이 시리아 사람들을 마주보고 전투대형을 갖추매 그들이 그와 싸우더라. 18 그러나 시리아 사람들이 이스라엘 앞에서 도망하므로 다윗이 시리아 사람들 중에서 병거를 타고 싸우던 칠천 명과 보병 사만 명을 죽이고 또 그 군대 대장 소박을 죽이니라. 19 하달에셀의 종들이 자기들이 이스라엘 앞에서 진 것을 보고는 다윗과 화친하고 그의 종이 되었으며 시리아 사람들이 다시는 암몬 자손을 도우려 하지 아니하였더라.

Copyright information for KorHKJ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