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Chronicles 20

그 해가 지나고 왕들이 싸움에 나갈 때가 되매 요압이 군대의 병력을 거느리고 나아가 암몬 자손의 지방을 피폐하게 하고 또 가서 랍바를 에워쌌으나 다윗은 예루살렘에 머물렀더라. 요압이 랍바를 쳐서 그곳을 멸하매 다윗이 그들의 왕의 머리에서 그의 관을 빼앗아 무게를 달아 보니 금 일 달란트더라. 그 안에 보석들이 있더라. 다윗이 그것을 머리에 쓰니라. 그가 또한 그 도시에서 노략물을 심히 많이 가져오고 또 그 안에 있던 백성을 데려다가 톱과 쇠써레와 도끼로 그들을 자르니라. 다윗이 암몬 자손의 모든 도시에 이같이 행하고 온 백성과 함께 예루살렘으로 돌아오니라.

¶이 일 뒤에 게셀에서 블레셋 사람들과 싸움이 일어났는데 그때에 후사 사람 십브개가 거인 자손에 속한 십배를 죽이고 그들을 정복하였더라. 또 다시 블레셋 사람들과 싸움이 있었고 야일의 아들 엘하난이 가드 사람 골리앗의 동생 라흐미를 죽였는데 그의 창 자루는 베틀 채 같았더라. 여전히 가드에서 다시 싸움이 있었고 거기에 키 큰 자 하나가 있었는데 그의 손가락과 발가락은 스물네 개로 손과 발마다 여섯 개씩 있더라. 그도 그 거인의 아들이었더라. 그러나 그가 이스라엘에게 도전하므로 다윗의 형 시므아의 아들 요나단이 그를 죽이니라. 이들은 가드에서 그 거인에게 태어난 자들인데 그들이 다윗의 손과 그의 신하들의 손에 쓰러졌더라.

Copyright information for KorHKJ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