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Kings 12

르호보암이 세겜으로 갔으니 이는 온 이스라엘이 그를 왕으로 삼으려고 세겜에 이르렀기 때문이더라. 느밧의 아들 여로보암이 아직 이집트에 있었을 때에 그 일에 대해 들었더라. (여로보암은 전에 솔로몬 왕의 앞을 떠나 도망하여 이집트에 거하였는데) 그들이 사람을 보내어 그를 불렀더라. 여로보암과 이스라엘 온 회중이 와서 르호보암에게 말하여 이르되, 왕의 아버지가 우리의 멍에를 고통스럽게 하였사오니 그러므로 이제 왕은 왕의 아버지가 시킨 고통스러운 봉사 일과 또 우리에게 씌운 그의 무거운 멍에를 더 가볍게 하소서. 그리하시면 우리가 왕을 섬기겠나이다, 하니 그가 그들에게 이르되, 사흘 동안 떠나갔다가 다시 내게로 오라, 하매 백성이 떠나가니라.

¶르호보암 왕이 자기 아버지 솔로몬이 아직 살아 있을 때에 그 앞에 섰던 노인들과 의논하여 이르되, 너희는 내가 이 백성에게 대답하도록 어떻게 조언하겠느냐? 하니 그들이 그에게 말하여 이르되, 왕이 만일 이 날 이 백성의 종이 되어 그들을 섬기고 그들에게 좋은 말로 대답하여 이르시면 그들이 영원토록 왕의 종이 되리이다, 하니라. 그러나 그가 노인들의 권고 즉 그들이 자기에게 준 권고를 버리고 자기 앞에 서 있던 자들 곧 자기와 함께 자란 청년들과 의논하여 그들에게 이르되, 너희는 우리가 이 백성에게 대답하도록 어떤 권고를 주겠느냐? 백성이 내게 말하여 이르기를, 왕의 아버지가 우리에게 씌운 멍에를 더 가볍게 하소서, 하였느니라, 하매 10 그와 함께 자란 청년들이 그에게 말하여 이르되, 이 백성이 왕께 아뢰어 이르기를, 왕의 아버지가 우리의 멍에를 무겁게 하였으나 왕은 우리를 위해 그것을 가볍게 하소서, 하였은즉 왕은 이같이 그들에게 말하고 이같이 그들에게 이르기를, 내 새끼손가락이 내 아버지의 허리보다 굵으리니 11 이제 내 아버지가 너희에게 무거운 멍에를 지워 주었으나 나는 너희 멍에에 더하리라. 내 아버지는 채찍으로 너희를 벌하였으나 나는 전갈로 너희를 벌하리라, 하소서, 하니라.

12  ¶왕이 정하여 이르기를, 셋째 날에 다시 내게로 오라, 하였으므로 이에 셋째 날에 여로보암과 온 백성이 르호보암에게 나아왔더라. 13 왕이 백성에게 거칠게 대답하며 노인들이 자기에게 준 권고를 버리고 14 청년들의 권고를 따라 그들에게 말하여 이르되, 내 아버지는 너희 멍에를 무겁게 하였으나 나는 너희 멍에에 더하리라. 또한 내 아버지는 채찍으로 너희를 벌하였으나 나는 전갈로 너희를 벌하리라, 하니라. 15 그런 까닭에 왕이 백성의 말에 귀를 기울이지 아니하였으니 이는 그 원인이 주로부터 났기 때문이라. 이것은 주께서 전에 실로 사람 아히야를 통해 느밧의 아들 여로보암에게 하신 말씀 곧 자신의 말씀을 친히 이행하려 하심이더라.

16  ¶이처럼 왕이 자기들의 말에 귀를 기울이지 아니함을 온 이스라엘이 보고 백성이 왕에게 응답하여 이르되, 다윗 안에서 우리에게 무슨 몫이 있느냐? 이새의 아들 안에서 우리에게 상속 재산이 없도다. 오 이스라엘아, 너희 장막으로 가라. 다윗이여, 이제 네 집이나 돌아보라, 하고 이처럼 이스라엘이 떠나서 자기 장막으로 가니라. 17 그러나 유다의 도시들에 거하던 이스라엘 자손으로 말하건대 르호보암이 그들을 통치하니라. 18 그때에 르호보암 왕이 공세를 감독하던 아도람을 보내었더니 온 이스라엘이 그를 돌로 쳐서 죽이니라. 그러므로 르호보암 왕이 급히 자기 병거에 올라타고 예루살렘으로 도망하였더라. 19 이와 같이 이스라엘이 다윗의 집에 반역을 일으켜 이 날까지 이르렀더라. 20 여로보암이 돌아왔다는 것을 온 이스라엘이 듣고 사람을 보내어 그를 회중에게로 불러 온 이스라엘을 다스릴 왕으로 삼으니 오직 유다 지파 외에는 다윗의 집을 따른 자가 아무도 없더라.

21  ¶르호보암이 예루살렘에 이르러 유다의 온 집과 베냐민 지파를 모았는데 선정된 자들 곧 용사들이 십팔만 명이더라. 이들이 이스라엘의 집과 싸워 왕국을 다시 솔로몬의 아들 르호보암에게 가져오려 하였으나 22 하나님의 말씀이 하나님의 사람 스마야에게 임하니라. 이르시되, 23 솔로몬의 아들 유다 왕 르호보암과 유다와 베냐민의 온 집과 또 백성의 남은 자들에게 말하여 이르기를, 24 주가 이같이 말하노라. 너희는 올라가지 말며 또 너희 형제 이스라엘 자손과 싸우지 말고 각각 자기 집으로 돌아가라. 이 일은 내게서 났느니라, 하라, 하시니라. 그러므로 그들이 주의 말씀에 귀를 기울이고 주의 말씀에 따라 떠나서 돌아갔더라.

25  ¶그때에 여로보암이 에브라임 산에 세겜을 건축하고 그 안에 거하며 또 거기서 나가 브느엘을 건축하고 26 마음속으로 이르기를, 이제 왕국이 다윗의 집으로 돌아가리로다. 27 만일 이 백성이 예루살렘에 있는 주의 집에서 희생물을 드리려고 올라가면 이 백성의 마음이 그들의 주 유다 왕 곧 르호보암에게로 다시 돌아가 그들이 나를 죽이고 유다 왕 르호보암에게로 다시 돌아가리로다, 하고 28 이것에 관하여 왕이 의논한 뒤 금송아지 둘을 만들고 그들에게 이르기를, 너희가 예루살렘에 올라가는 일이 너무 큰일이로다. 오 이스라엘아, 너를 이집트 땅에서 데리고 올라온 네 신들을 보라, 하니라. 29 그가 하나는 벧엘에 두고 다른 하나는 단에 두었으므로 30 이 일이 죄가 되었으니 이는 백성이 금송아지들 중 하나 앞에서 경배하려고 단에까지 갔기 때문이더라. 31 그가 또 산당들의 집을 짓고 레위의 아들들이 아닌 자들 곧 백성 중에서 가장 천한 자들을 제사장으로 삼았으며 32 또 여로보암이 유다에 있는 명절처럼 팔월 곧 그 달 십오일에 명절을 정하고 또 제단 위에 헌물을 드리니라. 또 그가 벧엘에서도 그와 같이 행하여 자기가 만든 송아지들에게 희생물을 드렸으며 또 자기가 만든 산당들의 제사장들을 벧엘에 두었더라. 33 이와 같이 그가 자기 마음속으로 생각하여 정한 달 곧 팔월 십오일에 자기가 벧엘에 만든 제단 위에 헌물을 드렸으며 이스라엘 자손을 위하여 명절을 정하고 제단 위에 헌물을 드리고 분향하니라.

Copyright information for KorHKJ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