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Samuel 2

한나가 기도하여 이르되, 내 마음이 주를 기뻐하며 내 뿔이 주 안에서 높여졌도다. 내가 주의 구원을 기뻐하므로 내 입이 내 원수들을 향해 크게 열렸나이다. 주와 같이 거룩한 분이 없으니 주 외에는 다른 분이 없고 우리 하나님 같은 반석도 없나이다. 다시는 그토록 심히 교만하게 말하지 말며 오만한 말을 너희 입에서 내지 말지어다. 주께서는 지식의 하나님이시므로 친히 사람의 행동을 달아 보시는도다. 용사들의 활은 꺾였고 넘어진 자들은 힘으로 띠를 둘렀도다. 풍족하던 자들은 빵을 위해 품을 팔고 주리던 자들은 주리지 않게 되었은즉 이로써 수태하지 못하던 자는 일곱을 낳았고 많은 자녀를 둔 여자는 쇠약하게 되었도다. 주께서는 죽이기도 하시고 살리기도 하시며 무덤으로 내려가게도 하시고 올라오게도 하시는도다. 주께서는 가난하게도 하시고 부하게도 하시며 낮추기도 하시고 높이기도 하시는도다. 그분께서 가난한 자를 먼지에서 일으키시며 거지를 거름더미에서 들어 올리사 통치자들 가운데 앉게 하시고 또 그들이 영광의 왕좌를 상속받게 하시나니 이는 땅의 기둥들이 주의 것이요, 또 그분께서 그것들 위에 세상을 세우셨기 때문이라. 그분께서 자신의 성도들의 발을 지키실 터인즉 사악한 자들은 어둠 속에서 잠잠하게 되리니 이는 아무도 힘으로 이기지 못할 것이기 때문이로다. 10 주의 대적들은 산산조각 나리로다. 그분께서 하늘에서부터 천둥으로 그들을 치시리로다. 주께서 땅의 끝들을 심판하시고 자신의 왕에게 힘을 주시며 자신의 기름 부음 받은 자의 뿔을 높이시리로다, 하니라. 11 엘가나는 라마에 있는 자기 집으로 돌아가고 그 아이는 제사장 엘리 앞에서 주를 섬기니라.

12  ¶이제 엘리의 아들들은 벨리알의 아들들이더라. 그들이 주를 알지 못하였더라. 13 제사장이 백성에게 행하는 관습이 이러하였더라. 곧 어떤 사람이 희생물을 드리고 그 고기를 삶을 때에 제사장의 종이 살이 셋 달린 고기 갈고리를 손에 가지고 와서 14 납작한 냄비나 솥이나 가마솥이나 깊은 냄비에 그것을 찔렀으며 그 갈고리로 끄집어내는 모든 것은 제사장이 자기를 위해 취하였더라. 그들이 실로에서 거기에 온 모든 이스라엘 사람에게 이와 같이 행하였더라. 15 또한 그들이 기름을 태우기 전에 제사장의 종이 와서 희생물을 드린 사람에게 말하기를, 제사장을 위해 구울 고기를 내라. 그가 네게서 삶은 고기가 아니라 날고기를 받으려 하노라, 하다가 16 어떤 사람이 그에게 말하기를, 그들이 당장 기름 태우는 일을 그만두게 하지 말고 그 뒤에 네 혼이 원하는 만큼 취하라, 하면 그가 그에게 응답하기를, 아니라. 너는 지금 내게 그것을 줄지니라. 그렇지 아니하면 내가 억지로 그것을 빼앗으리라, 하였더라. 17 그러므로 이 청년들의 죄가 주 앞에 심히 컸으니 이는 사람들이 주의 헌물을 멸시하였기 때문이더라.

18  ¶그러나 사무엘은 아이였을 때에 아마 에봇을 입고 주 앞에서 섬겼더라. 19 또한 그의 어머니가 해마다 드리는 희생물을 드리러 자기 남편과 함께 올라갈 때에 그를 위해 작은 겉옷을 만들어 매년 그에게 가져다주었더라.

20  ¶엘리가 엘가나와 그의 아내를 축복하여 이르되, 주께서 이 여인으로부터 네게 씨를 주사 주께 빌려 드린 것을 대신하게 하시기를 원하노라, 하였더라. 그들이 자기들의 집으로 돌아가매 21 주께서 한나를 돌아보셨으므로 그녀가 수태하여 세 아들과 두 딸을 낳았더라. 아이 사무엘은 주 앞에서 자랐더라.

22  ¶이제 엘리는 매우 늙었더라. 그가 자기 아들들이 온 이스라엘에게 행한 모든 일과 그들이 회중의 성막 문에 모인 여인들과 함께 누운 것을 듣고 23 그들에게 이르되, 너희가 어찌하여 이런 일들을 행하느냐? 내가 너희의 악한 행동을 이 온 백성으로부터 듣느니라. 24 아니라. 내 아들들아, 내가 듣는 소문이 좋지 아니하니 너희가 주의 백성으로 하여금 범법하게 하는도다. 25 한 사람이 다른 사람에게 죄를 지으면 재판관이 그를 재판할 터이나 사람이 주께 죄를 지으면 누가 그를 위하여 간구하겠느냐? 하였으나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들이 자기들의 아버지의 음성에 귀를 기울이지 아니하였으니 이는 주께서 그들을 죽이려 하셨기 때문이더라. 26 아이 사무엘은 점점 자라면서 주와 사람들에게 호의를 입었더라.

27  ¶하나님의 사람이 엘리에게 나아와 그에게 이르되, 주가 이같이 말하노라. 네 조상의 집이 이집트에서 파라오의 집에 있었을 때에 내가 그들에게 분명하게 나타났느냐? 28 이스라엘의 모든 지파 중에서 내가 그를 택하여 내 제사장으로 삼아 내 제단 위에 헌물을 드리며 분향하고 내 앞에서 에봇을 입게 하였느냐? 이스라엘 자손이 불로 예비하여 드리는 모든 헌물을 내가 네 조상의 집에 주었느냐? 29 너희가 어찌하여 내가 내 처소에서 명령한 내 희생물과 내 헌물을 발로 차며 네 아들들을 나보다 더 존중히 여겨 내 백성 이스라엘이 드리는 모든 헌물 중에서 가장 좋은 것으로 너희 자신을 살지게 하느냐? 30 그러므로 주 이스라엘의 하나님이 말하노라. 참으로 내가 말하기를, 네 집과 네 조상의 집이 내 앞에서 영원히 걸으리라, 하였으나 이제 주가 말하노라. 내가 결단코 그리하지 아니하리라. 나를 존중히 여기는 자들을 내가 존중히 여기고 나를 멸시하는 자들을 소홀히 여기리라. 31 보라, 날들이 이르리니 내가 네 팔과 네 조상 집의 팔을 끊어 네 집에 노인이 하나도 없게 하리라. 32 하나님이 이스라엘에게 모든 복을 베푸는 가운데 너는 내 처소에서 원수를 볼 것이요, 네 집에 영원토록 노인이 하나도 없으리라. 33 또 내 제단으로부터 내가 끊어 버리지 아니할 네 사람이 네 눈을 쇠약하게 하고 네 마음을 슬프게 할 것이요, 네 집에서 출산하는 모든 자가 꽃다운 나이에 죽으리라. 34 네 두 아들 홉니와 비느하스에게 닥칠 이 일이 네게 표적이 되리니 그들이 둘 다 한 날에 죽으리라. 35 내가 나를 위하여 신실한 제사장을 일으키리니 그는 내 마음과 내 생각에 있는 그대로 행하리라. 내가 그를 위하여 든든한 집을 세우리니 그가 나의 기름 부음 받은 자 앞에서 영원히 걸으리라. 36 네 집에 남은 모든 사람이 와서 은 한 조각과 빵 한 조각을 위하여 그에게 엎드려 이르되, 원하노니 내게 제사장의 직무 중 하나를 맡기사 내가 빵 한 조각을 먹게 하소서, 하리라, 하니라.

Copyright information for KorHKJ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