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Samuel 24

사울이 블레셋 사람들을 따르다가 돌아오매 어떤 이가 그에게 고하여 이르되, 보소서, 다윗이 엔게디 광야에 있나이다, 하니 그때에 사울이 온 이스라엘에서 택한 사람 삼천 명을 거느리고 다윗과 그의 사람들을 찾으려고 들염소 바위로 가니라. 그가 길가에 있던 양 우리에 이른즉 거기에 굴이 있으므로 사울이 자기 발을 덮으려고 들어갔는데 다윗과 그의 사람들은 그 굴의 옆면에 남아 있더라. 다윗의 사람들이 그에게 이르되, 주께서 당신에게 말씀하시기를, 보라, 내가 네 원수를 네 손에 넘겨주리니 네가 보기에 선한 대로 그에게 행하라, 하시며 언급한 그 날을 주목하소서, 하니라. 이에 다윗이 일어나서 몰래 사울의 겉옷자락을 베니라. 다윗이 사울의 옷자락을 베었으므로 그 뒤에 그의 마음이 그를 찌르매 그가 자기 사람들에게 이르되, 내가 내 주인 곧 주의 기름 부음 받은 자에게 이 일을 행하는 것 즉 내 손을 내밀어 그를 치는 것을 주께서 금하시나니 그는 주의 기름 부음 받은 자니라, 하고 이처럼 다윗이 이 말로 자기 종들을 금하여 그들이 일어나 사울을 대적하지 못하게 하니라. 그러나 사울은 일어나 굴에서 나가 자기 길로 가니라. 그 뒤에 다윗도 일어나 굴에서 나가 사울의 뒤에서 외쳐 이르되, 내 주 왕이여, 하매 사울이 자기 뒤를 바라보므로 다윗이 자기 얼굴을 땅으로 숙여 절하니라.

¶다윗이 사울에게 이르되, 어찌하여 왕께서는, 보소서, 다윗이 왕을 해치려 하나이다, 하는 사람들의 말을 들으시나이까? 10 보소서, 오늘 주께서 왕을 굴에서 내 손에 넘겨주신 것을 이 날 왕의 눈이 보셨나이다. 몇 사람이 내게 권하여 왕을 죽이게 하였으나 내 눈이 왕을 아끼어 내가 말하기를, 나는 내 손을 내밀어 내 주(主)를 치지 아니하리니 그는 주의 기름 부음 받은 자니라, 하였나이다. 11 또한 내 아버지여, 보소서, 참으로 내 손에 있는 왕의 겉옷자락을 보소서. 내가 왕의 겉옷자락만 베고 왕을 죽이지 아니하였은즉 내 손에 악함이나 범법이 없는 줄을 왕께서 보고 아시옵소서. 나는 왕에게 죄를 짓지 아니하였으나 왕은 내 혼을 사냥하여 취하려 하시나이다. 12 주께서 나와 왕 사이에서 판단하시고 주께서 나를 위하여 왕에게 복수하시려니와 나는 내 손을 왕 위에 두지 아니하리이다. 13 옛 사람들의 속담이 말하기를, 사악함은 사악한 자에게서 난다, 하나이다. 그러나 나는 내 손을 왕 위에 두지 아니하리이다. 14 이스라엘의 왕이 누구의 뒤를 쫓으려고 나왔나이까? 왕께서 누구를 뒤쫓나이까? 죽은 개와 벼룩을 뒤쫓나이다. 15 그런즉 주께서 재판관이 되사 나와 왕 사이에 판단하시고 내 사정을 살펴 변호하시며 나를 왕의 손에서 건져 내시기 원하나이다, 하니라.

16  ¶다윗이 사울에게 이 말들 말하기를 마치매, 사울이 이르되, 내 아들 다윗아, 이것이 네 목소리냐? 하고 소리를 높여 울며 17 다윗에게 이르되, 나는 네게 악으로 보답하되 너는 내게 선으로 보답하였으니 너는 나보다 더 의롭도다. 18 네가 나를 선하게 대하였음을 이 날 네가 보였나니 주께서 나를 네 손에 넘겨주셨으나 네가 나를 죽이지 아니하였도다. 19 사람이 자기 원수를 만나면 그를 평안히 가게 하겠느냐? 그런즉 네가 이 날 내게 행한 것으로 인하여 주께서 네게 선으로 보답하시기를 원하노라. 20 이제, 보라, 나는 네가 반드시 왕이 될 것을 잘 알고 이스라엘 왕국이 네 손에서 견고히 설 것을 잘 아노라. 21 그런즉 네가 내 뒤를 이을 내 씨를 끊지 아니하며 내 아버지 집에서 내 이름을 멸하지 아니할 것을 이제 주를 두고 내게 맹세하라, 하니 22 다윗이 사울에게 맹세하매 사울은 집으로 돌아가되 다윗과 그의 사람들은 요새로 올라가더라.

Copyright information for KorHKJ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