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Chronicles 16

아사의 통치 제삼십육년에 이스라엘 왕 바아사가 유다를 치러 올라와서 아무도 유다 왕 아사에게로 들어가거나 나오지 못하게 할 목적으로 라마를 건축하였더라. 이에 아사가 주의 집의 보고와 왕의 집의 보고에서 은과 금을 가져다가 다마스쿠스에 거하던 시리아 왕 벤하닷에게 보내며 이르되, 내 아버지와 당신의 아버지 사이에 맹약이 있었던 것 같이 나와 당신 사이에도 있느니라. 보라, 내가 당신에게 은과 금을 보내었으니 와서 이스라엘 왕 바아사와 맺은 당신의 맹약을 깨뜨려 그가 나를 떠나게 하라, 하매 벤하닷이 아사 왕의 말에 귀를 기울이고 이스라엘의 도시들을 치려고 자기 군대들의 대장들을 보내니 그들이 이욘과 단과 아벨마임과 납달리의 모든 저장 도시를 치니라. 바아사가 그것을 듣고는 라마를 건축하기를 그만두고 자기의 일을 그치니라. 이에 아사 왕이 온 유다를 취하였고 그들이 바아사가 건축할 때에 쓰던 라마의 돌과 재목을 가져왔으므로 그가 그것들로 게바와 미스바를 건축하였더라.

¶그때에 선견자 하나니가 유다 왕 아사에게 나아와 그에게 이르되, 왕이 시리아 왕을 의지하고 주 왕의 하나님을 의지하지 아니하였으므로 시리아 왕의 군대가 왕의 손에서 피하였나이다. 에티오피아 사람들과 룹 사람들이 심히 많은 병거와 기병을 갖춘 큰 군대가 아니었나이까? 그러나 왕이 주를 의지하였으므로 그분께서 그들을 왕의 손에 넘겨주셨나이다. 주의 눈은 온 땅을 두루 이리저리 달리며 완전한 마음으로 그분을 향하는 자들을 위하여 그분의 강하심을 보이시나니 이 일로 왕이 어리석게 행하였은즉 이제부터는 왕에게 전쟁이 있으리이다, 하매 10 그때에 아사가 그 선견자에게 노하여 그를 감옥 집에 가두었더라. 그가 이 일로 인하여 그에게 격노하였더라. 또 바로 그때에 아사가 백성 중에서 몇 사람을 학대하였더라.

11  ¶보라, 아사의 행적은 처음부터 끝까지, 보라, 유다와 이스라엘의 왕들의 책에 기록되어 있느니라. 12 아사의 통치 제삼십구년에 그의 발에 병이 생겨 마침내 그의 병이 심히 중하게 되었으나 병이 있을 때에 그가 주께 구하지 아니하고 의사들에게 구하였더라.

13  ¶아사가 자기의 통치 제사십일년에 자기 조상들과 함께 잠들어 죽으니 14 그들이 그가 다윗의 도시에 자기를 위하여 만든 그의 돌무덤에 그를 묻고 또 약제사의 기술로 예비한 향수와 여러 가지 향료를 가득히 채운 침상에 그를 두고 또 그를 위하여 심히 크게 향을 태웠더라.

Copyright information for KorHKJ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