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Chronicles 18

이제 여호사밧이 많은 재물과 명예를 소유하고 아합과 인척 관계를 맺었더라. 몇 해 뒤에 그가 사마리아로 내려가 아합에게 이르렀더니 아합이 그와 또 그가 소유한 백성을 위해 양과 소를 많이 잡고 자기와 함께 라못길르앗으로 올라가도록 그를 설득하였더라. 이스라엘 왕 아합이 유다 왕 여호사밧에게 이르되, 당신은 나와 함께 라못길르앗으로 가시겠느냐? 하니 그가 그에게 대답하되, 나는 당신과 같고 내 백성은 당신의 백성과 같으니 우리가 싸움에서 당신과 함께하리이다, 하니라.

¶여호사밧이 또 이스라엘 왕에게 이르되, 원하건대 오늘 주의 말씀에 여쭈어 보소서, 하니라. 그러므로 이스라엘 왕이 대언자 사백 명을 함께 모으고 그들에게 이르되, 우리가 라못길르앗으로 싸우러 가랴, 아니면 내가 삼가랴? 하니 그들이 이르되, 올라가소서. 하나님께서 그곳을 왕의 손에 넘겨주시리이다, 하니라. 그러나 여호사밧이 이르되, 우리가 주께 여쭙고자 하니 이들 말고 여기에 그분의 대언자가 없나이까? 하매 이스라엘 왕이 여호사밧에게 이르되, 아직 한 사람이 있으니 우리가 그를 통해 주께 여쭐 수 있으나 그는 나를 향해 결코 좋게 대언하지 아니하고 항상 나쁘게 대언하므로 내가 그를 미워하나이다. 그는 바로 이믈라의 아들 미가야이니이다, 하매 여호사밧이 이르되, 왕은 그런 말씀을 하지 마소서, 하니 이스라엘 왕이 자기의 직무 수행자들 중의 한 사람을 불러 이르되, 이믈라의 아들 미가야를 속히 데려오라, 하니라. 이스라엘 왕과 유다 왕 여호사밧이 자기들의 의복을 입고 그들이 각각 자기 왕좌에 앉되 사마리아 성문 입구의 빈 곳에 앉았고 모든 대언자들은 그들 앞에서 대언을 하더라. 10 그나아나의 아들 시드기야가 자기를 위해 쇠로 뿔들을 만들고 이르되, 주가 이같이 말하노라. 네가 이것들로 시리아 사람들을 찔러 마침내 그들을 소멸시키리라, 하고 11 모든 대언자들도 그와 같이 대언하여 이르기를, 라못길르앗으로 올라가 형통하소서. 주께서 그곳을 왕의 손에 넘겨주시리이다, 하더라. 12 미가야를 부르러 간 사자가 그에게 말하여 이르되, 보소서, 대언자들의 말이 하나같이 왕에게 좋게 고하니 그러므로 원하건대 당신의 말도 그들 중의 한 사람의 말처럼 되게 하여 당신은 좋은 것을 말하소서, 하매 13 미가야가 이르되, 주께서 살아 계심을 두고 맹세하노니 내 하나님께서 말씀하시는 것 즉 그것을 내가 말하리라, 하니라. 14 그가 왕에게 나오니 왕이 그에게 이르되, 미가야야, 우리가 라못길르앗으로 싸우러 가랴, 아니면 내가 삼가랴? 하매 그가 이르되, 당신들은 올라가서 형통하소서. 그분께서 그들을 당신들의 손에 넘겨주시리이다, 하니 15 왕이 그에게 이르되, 내가 몇 번이나 너로 하여금 맹세하게 하여야 네가 주의 이름으로 오직 진실만을 내게 말하겠느냐? 하매 16 그때에 그가 이르되, 내가 보니 온 이스라엘이 목자 없는 양같이 산들에 흩어졌는데 주께서 말씀하시기를, 이들에게 주인이 없도다. 그러므로 그들이 각각 평안히 자기 집으로 돌아가게 하라, 하셨나이다. 17 이스라엘 왕이 여호사밧에게 이르되, 그가 나를 향해 좋게 대언하지 아니하고 나쁘게 대언하려 한다고 내가 당신에게 말하지 아니하였나이까? 하매 18 그가 다시 이르되, 그런즉 주의 말씀을 들으소서. 내가 보니 주께서 자신의 왕좌에 앉으셨고 하늘의 온 군대가 그분의 오른쪽과 왼쪽에 서 있었나이다. 19 주께서 이르시되, 누가 이스라엘 왕 아합을 꾀어내어 그가 올라가 라못길르앗에서 쓰러지게 할까? 하시니 하나는 이런 식으로 하겠다고 말하고 다른 하나는 저런 식으로 하겠다고 말하였는데 20 그때에 한 영이 나아와 주 앞에 서서 이르되, 내가 그를 꾀어내겠나이다, 하거늘 주께서 그에게 이르시되, 무엇으로 하겠느냐? 하시니 21 그가 이르되, 내가 나가서 그의 모든 대언자들의 입에서 거짓말하는 영이 되겠나이다, 하매 주께서 이르시되, 너는 그를 꾀어내겠고 또 이기리라. 나가서 그와 같이 하라, 하셨나이다. 22 그러므로 이제 보소서, 주께서 거짓말하는 영을 왕의 이 대언자들의 입에 넣으셨고 또 주께서 왕을 향해 화를 말씀하셨나이다, 하니라. 23 그때에 그나아나의 아들 시드기야가 가까이 와서 미가야의 뺨을 치며 이르되, 주의 영께서 나를 떠나 어느 길로 가서 네게 말씀하시더냐? 하니 24 미가야가 이르되, 보라, 네가 안에 있는 방에 들어가서 숨는 그 날에 보리라, 하니라. 25 그때에 이스라엘 왕이 말하되, 너희는 미가야를 붙잡아 도시의 감독자 아몬과 왕의 아들 요아스에게로 다시 끌고 가서 26 이르되, 왕이 이같이 말하기를, 이놈을 감옥에 가두고 내가 평안히 돌아올 때까지 고난의 빵과 고난의 물로 먹이라, 하신다, 하라, 하니 27 미가야가 이르되, 왕이 참으로 평안히 돌아오실진대 주께서 나를 통해 말씀하지 아니하셨나이다, 하고 또 그가 이르되, 모든 백성들아, 너희는 귀를 기울일지어다, 하니라. 28 이처럼 이스라엘 왕과 유다 왕 여호사밧이 라못길르앗으로 올라가니라. 29 이스라엘 왕이 여호사밧에게 이르되, 나는 변장하고 싸우러 가려니와 당신은 당신의 의복을 입으소서, 하고는 이처럼 이스라엘 왕이 변장하고 그들이 싸우러 가니라. 30 이제 시리아 왕이 자기와 함께한 병거의 대장들에게 이미 명령하여 말하기를, 너희는 작은 자나 큰 자와 싸우지 말고 오직 이스라엘 왕과 싸우라, 하니라. 31 병거의 대장들이 여호사밧을 보고 이르되, 그는 이스라엘 왕이라, 하니라. 그러므로 그들이 그를 둘러싸고 싸우려 하였으나 여호사밧이 크게 소리를 지르매 주께서 그를 도우시며 하나님께서 그들을 움직이사 그에게서 떠나게 하시니라. 32 병거의 대장들이 그가 이스라엘 왕이 아닌 줄을 알고는 그를 쫓는 일을 그치고 돌이켰더라. 33 어떤 사람이 우연히 활을 당겨 이스라엘 왕의 갑옷 이음매 사이를 쏘니 그러므로 그가 자기 병거를 모는 자에게 이르되, 내가 부상을 당하였은즉 너는 네 손을 돌이켜 나를 군대에서 데리고 나가라, 하니라. 34 그 날에 싸움이 더 커졌으나 이스라엘 왕이 자기 병거에 남아 저녁때까지 시리아 사람들을 막다가 해가 질 무렵에 죽었더라.

Copyright information for KorHKJ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