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Chronicles 19

유다 왕 여호사밧이 평안히 예루살렘에 돌아와서 자기 집에 이르니라. 하나니의 아들 선견자 예후가 여호사밧 왕을 맞으러 나가서 그에게 이르되, 왕이 경건치 아니한 자들을 돕고 주를 미워하는 자들을 사랑하셔야 하겠나이까? 그러므로 주 앞으로부터 진노가 왕에게 임하리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왕에게서 선한 일들도 발견되었으니 곧 왕이 작은 숲들을 그 땅에서 제거하고 마음을 예비하여 하나님을 구하였나이다, 하였더라. 여호사밧이 예루살렘에 거하다가 다시 나가서 브엘세바에서부터 에브라임 산에 이르기까지 백성 가운데 두루 다니며 그들을 주 그들의 조상들의 하나님께로 되돌아오게 하니라.

¶또 그가 그 땅에서 유다의 성벽을 두른 모든 도시에 재판관들을 세우되 도시마다 그리하고 재판관들에게 이르되, 너희가 행하는 바를 조심하라. 너희가 사람을 위해 재판하지 아니하고 주를 위해 하나니 재판할 때에 그분께서 너희와 함께 계시느니라. 그런즉 이제 주의 두려움을 너희 위에 두고 조심하여 그 일을 행하라. 주 우리 하나님께는 불법도 없고 사람들의 외모를 중시하는 것도 없으며 뇌물을 받는 것도 없느니라, 하니라.

¶그들이 예루살렘으로 되돌아올 때에 여호사밧이 또한 예루살렘에서 레위 사람들과 제사장들과 이스라엘의 아버지들의 우두머리들 중에서 사람들을 세워 주의 재판을 행하게 하며 분쟁들을 다루게 하고 또 그들에게 명하여 이르되, 너희는 주를 두려워하며 신실하게 또 완전한 마음으로 이와 같이 행할지니라. 10 자기 도시에 거하고 있는 너희 형제들로부터 피와 피 사이에서 혹은 율법과 명령 및 법규와 판단의 법도 사이에서 무슨 사정이든지 너희에게 이르거든 너희는 그들에게 경고하여 그들이 주께 범법하지 않게 하고 이로써 너희와 너희 형제들에게 진노가 임하지 않게 하라. 이것을 행하라. 그리하면 너희가 범법하지 아니하리라. 11 보라, 주께 속한 모든 일에서는 수제사장 아마랴가 너희를 다스리고 왕에게 속한 모든 일을 위해서는 유다의 집 치리자 이스마엘의 아들 스바댜가 다스리며 또한 레위 사람들은 너희 앞에서 직무 수행자가 되리라. 용기 있게 행동하라. 주께서 선한 자들과 함께하실지로다, 하니라.

Copyright information for KorHKJ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