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ts 13

이제 안디옥에 있던 교회에 어떤 대언자들과 교사들이 있었으니 곧 바나바와 니게르라 하는 시므온과 구레네의 루기오와 사분영주 헤롯과 함께 양육받은 마나엔과 사울이더라. 그들이 주를 섬기며 금식할 때에 성령님께서 이르시되, 내가 바나바와 사울을 불러서 시킬 일을 위해 그들을 내게로 구별하라, 하시니 그들이 금식하며 기도하고 그들에게 안수한 뒤 그들을 보내니라.

¶이처럼 성령님께서 보내신 그들이 실루기아로 떠나 거기서 배 타고 키프로스로 항해하여 살라미에 이르러 유대인들의 회당들에서 하나님의 말씀을 선포하고 또한 요한을 자기들을 섬기는 자로 두었더라. 그들이 그 섬을 두루 지나다니고 바보에 이르러 어떤 마법사를 만났는데 그는 거짓 대언자로서 유대인이며 그의 이름은 바예수더라. 그가 그 지방의 총독인 서기오 바울과 함께 있었는데 그는 분별 있는 사람이더라. 그가 바나바와 사울을 불러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자 하더라. 그런데 마법사 엘루마는 (그의 이름을 번역하면 그런 뜻이라) 그들을 대적하여 총독을 믿음에서 돌아서게 하고자 하니 이에 (바울이라고도 하는) 사울이 성령님으로 충만하여 그를 주목하고 10 이르되, 오 모든 간교와 모든 악독이 가득한 마귀의 자식이여, 모든 의의 원수여, 네가 주의 바른 길들을 굽게 하는 일을 그치지 아니하겠느냐? 11 이제, 보라, 주의 손이 네 위에 있으니 네가 눈이 멀어 한동안 해를 보지 못하리라, 하매 곧 안개와 어둠이 그 위에 임하므로 그가 가서 손을 잡아 자기를 인도할 사람을 찾더라. 12 이에 총독이 이루어진 일을 보고 믿으며 주의 교리에 놀라니라. 13 이제 바울과 그의 일행이 바보에서 배 타고 떠나 밤빌리아의 버가에 이르렀을 때에 요한은 그들을 떠나 예루살렘으로 돌아가니라.

14  ¶그러나 그들은 버가를 떠나 비시디아의 안디옥에 이르러 안식일에 회당에 들어가 앉으니라. 15 율법과 대언자들의 글을 낭독한 뒤에 회당의 치리자들이 그들에게 사람을 보내어 이르되, 사람들아 형제들아, 너희가 백성을 위해 권면할 말이 있으면 하라, 하니 16 이에 바울이 일어나 손짓하며 이르되, 이스라엘 사람들과 하나님을 두려워하는 사람들아, 너희는 들으라. 17 이 이스라엘 백성의 하나님께서 우리 조상들을 택하시고 그 백성이 이집트 땅에서 나그네로 거할 때에 그들을 높이시며 거기서 그들을 높으신 팔로 데리고 나오시고 18 광야에서 약 사십 년 동안 그들의 소행을 참으시며 19 가나안 땅에서 일곱 민족을 멸하사 그들의 땅을 제비뽑아 그들에게 나누어 주시고 20 그 뒤에 대언자 사무엘 때까지 약 사백오십 년 동안 그들에게 재판관들을 주셨느니라. 21 그 뒤에 그들이 왕을 구하거늘 하나님께서 그들에게 베냐민 지파 사람 기스의 아들 사울을 사십 년 동안 주셨다가 22 그를 폐하시고 그들을 위해 다윗을 일으키사 그들의 왕이 되게 하시며 또 그에 대해 증언하여 이르시되, 내가 이새의 아들 다윗을 찾아내었는데 그는 내 마음에 맞는 사람이라. 그가 내 모든 뜻을 성취하리라, 하시고 23 하나님께서 자신의 약속대로 이 사람의 씨에서 이스라엘에게 구원자 곧 예수님을 일으키셨느니라. 24 그분께서 오시기에 앞서 요한이 먼저 회개의 침례를 이스라엘의 온 백성에게 선포하였느니라. 25 요한이 자기의 달려갈 길을 마치며 이르되, 너희는 나를 누구라고 생각하느냐? 나는 그분이 아니니라. 그러나, 보라, 내 뒤에 오시는 분이 계시는데 나는 그분 발의 신발 끈을 풀 자격도 없노라, 하였느니라. 26 사람들아 형제들아, 아브라함의 줄기에 속한 자손들아, 너희 가운데 하나님을 두려워하는 모든 자들아, 그분께서 이 구원의 말씀을 너희에게 보내셨거늘 27 예루살렘에 거하는 자들과 그들의 치리자들이 그분을 알지 못하고 심지어 안식일마다 읽는 대언자들의 목소리들도 알지 못하였으므로 그분을 정죄하여 그 목소리들을 성취하였도다. 28 그들이 그분에게서 죽일 이유를 하나도 찾지 못하였으나 그분을 죽일 것을 빌라도에게 구하였노라. 29 그들이 그분에 대하여 기록된 모든 것을 성취하고 나무에서 그분을 내려다가 돌무덤에 두었으나 30 하나님께서 그분을 죽은 자들로부터 살리셨으므로 31 그분께서 그분과 함께 갈릴리로부터 예루살렘에 올라간 자들에게 여러 날 보이셨는데 그들이 백성에게 그분의 증인이 되었느니라. 32 우리가 너희에게 기쁜 소식을 밝히 알리노니 그것은 곧 조상들에게 하신 약속 33 바로 그 약속을 하나님께서 예수님을 다시 일으키심으로써 그들의 자손인 우리에게 성취하셨다는 것이라. 그것은 또 시편 둘째 편에 기록된바, 너는 내 아들이라. 이 날 내가 너를 낳았도다, 함과 같도다. 34 또 그분께서 그분을 죽은 자들로부터 살리시고 이제 다시 썩음으로 되돌아가지 아니하게 하실 것에 관하여는 이같이 이르시되, 내가 다윗에게 허락한 확실한 긍휼을 너희에게 베풀리라, 하셨느니라. 35 그러므로 그가 또한 다른 시편에서 이르되, 주께서 주의 거룩한 자가 썩음을 보지 아니하게 하시리이다, 하나니 36 이는 다윗은 하나님의 뜻에 따라 자기 세대를 섬기다가 잠들고 묻혀서 자기 조상들에게 이르러 썩음을 보았으나 37 하나님께서 다시 일으키신 그분은 결코 썩음을 보지 아니하셨기 때문이니라.

38  ¶그러므로 사람들아 형제들아, 너희가 알 것은 곧 이 사람을 통해 죄들의 용서가 너희에게 선포되었다는 것과 39 또 모세의 율법으로는 너희가 의롭게 되지 못하던 모든 일에서도 믿는 모든 자가 그분으로 말미암아 의롭게 되었다는 것이라. 40 그런즉 너희는 대언자들의 글에서 말씀하신 것이 너희에게 닥치지 아니하도록 주의하라. 41 보라, 멸시하는 자들아, 너희는 이상히 여기고 멸망하라. 내가 너희의 날들에 한 일을 행하리니 사람이 너희에게 그것을 밝히 말하여도 너희가 결코 그 일을 믿지 아니하리라, 하셨느니라, 하니라. 42 유대인들이 회당을 나갈 때에 이방인들은 다음 안식일에도 이 말씀들을 자기들에게 선포해 줄 것을 간청하더라. 43 이제 회중이 흩어진 뒤에 유대인과 신앙심 있는 유대교 개종자 중의 많은 사람들이 바울과 바나바를 따르니 그들이 그들에게 말하며 그들을 설득하여 하나님의 은혜 안에 거하게 하니라.

44  ¶그 다음 안식일에는 거의 온 도시가 하나님의 말씀을 들으려고 함께 나아왔으나 45 유대인들이 그 무리들을 보고 시기가 가득하여 바울이 말한 그것들을 대적하여 말하고 반박하며 신성모독하거늘 46 이에 바울과 바나바가 담대하게 되어 이르되, 하나님의 말씀을 마땅히 너희에게 먼저 말할 필요가 있었으나 너희가 그것을 버리고 너희 자신을 영존하는 생명에 합당하지 않은 자로 판단하므로, 보라, 우리는 이방인들에게로 돌아서노라. 47 주께서 이같이 우리에게 명령하여 이르시되, 내가 너를 이방인들의 빛으로 세웠나니 이것은 네가 땅 끝까지 이르러 구원을 위한 일꾼이 되게 하려 함이라, 하셨느니라, 하매 48 이방인들이 이 말을 듣고 즐거워하며 주의 말씀에 영광을 돌리고 영원한 생명에 이르도록 정해진 자들은 다 믿더라. 49 주의 말씀이 그 온 지역에 두루 퍼지니라. 50 그러나 유대인들이 독실한 귀부인들과 도시의 주요 인사들을 선동하여 바울과 바나바를 핍박하게 하고 그들을 자기들의 지역에서 쫓아내거늘 51 그들이 저들을 향하여 자기 발의 먼지를 떨어 버리고 이고니움으로 가니라. 52 제자들이 기쁨과 성령님으로 충만하더라.

Copyright information for KorHKJ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