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uteronomy 34

모세가 모압 평야를 떠나 느보 산에 올라가 여리고 맞은편 비스가의 꼭대기에 이르매 주께서 그에게 길르앗 온 땅을 단까지 보여 주시고 또 온 납달리와 에브라임과 므낫세의 땅과 맨 끝 바다까지의 유다의 온 땅과 남쪽과 종려나무 도시 여리고의 골짜기 평야를 소알까지 보여 주시며 주께서 그에게 이르시되, 이것이 내가 아브라함과 이삭과 야곱에게 맹세하여 이르기를, 내가 네 씨에게 그것을 주리라, 한 땅이라. 내가 너로 하여금 네 눈으로 그것을 보게 하였거니와 너는 거기로 건너가지 못하리라, 하시니라.

¶이와 같이 주의 종 모세가 주의 말씀대로 거기서 모압 땅에서 죽으니라. 그분께서 벧브올 맞은편 모압 땅에 있는 골짜기에 그를 묻으셨으나 아무도 이 날까지 그의 돌무덤에 대해 알지 못하느니라.

¶모세가 죽을 때에 나이가 백이십 세였으나 그의 눈이 어둡지 아니하였고 타고난 힘이 줄지 아니하였더라.

¶이스라엘 자손이 모압 평야에서 모세를 위해 삼십 일 동안 슬피 우니 이로써 모세를 위해 슬피 울며 애곡하는 일이 끝나니라.

¶모세가 눈의 아들 여호수아에게 안수하였으므로 그에게 지혜의 영이 충만하였더라. 이스라엘 자손이 주께서 모세에게 명령하신 대로 여호수아의 말에 귀를 기울였더라.

10  ¶그 뒤로는 이스라엘에서 모세와 같은 대언자가 일어나지 아니하였나니 그는 주께서 얼굴을 마주 대하여 아시던 자더라. 11 주께서 그를 보내사 이집트 땅에서 파라오와 그의 모든 신하와 그의 온 땅에 행하게 하신 모든 표적들과 이적들 가운데서 12 또 모세가 온 이스라엘의 눈앞에서 보여 준 그 모든 강한 손과 그 모든 큰 두려움 가운데서 그분께서 그를 아셨더라.

Copyright information for KorHKJ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