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cclesiastes 1

다윗의 아들 예루살렘 왕 선포자의 말씀들이라. 선포자가 이르되, 헛되고 헛되며 헛되고 헛되니 모든 것이 헛되도다. 사람이 해 아래에서 행하는 자기의 모든 수고에서 무슨 유익을 얻으리요? 한 세대는 가고 또 다른 세대가 오되 땅은 영원히 있도다. 또 해는 뜨고 해는 져서 자기 처소 곧 자기가 떴던 곳으로 속히 돌아가고 바람은 남쪽으로 가다가 북쪽으로 돌이키며 계속해서 빙빙 돌다가 자기의 순환 회로에 따라 되돌아가고 모든 강은 바다로 흐르되 여전히 바다를 채우지 못하며 강들은 자기들이 나오는 곳으로 거기로 되돌아가느니라. 모든 것이 수고로 가득하여 사람이 그것을 말할 수 없나니 눈은 보는 것으로 만족하지 아니하고 귀는 듣는 것으로 채워지지 아니하는도다. 이미 있던 것 즉 그것이 후에 있겠고 이미 행한 것을 후에 다시 행하리니 해 아래에는 새 것이 전혀 없도다. 10 무엇을 가리켜 이르기를, 보라, 이것은 새 것이라, 할 것이 있으랴? 그것은 우리가 있기 전에 이미 옛적부터 있었느니라. 11 아무도 이전 것들을 기억하지 아니하며 또 다가올 것들도 그 후에 있을 것들과 함께 기억되지 아니하리로다.

12  ¶나 선포자는 예루살렘에서 이스라엘을 다스리는 왕이 되어 13 지혜를 써서 하늘 아래에서 이루어진 모든 일에 관하여 찾아보고 탐구하려고 내 마음을 쏟았는데 하나님께서는 사람의 아들들에게 이 쓰라린 해산의 고통을 주사 그것으로 단련 받게 하셨느니라. 14 내가 해 아래에서 이루어진 모든 일을 보았는데, 보라, 모든 것이 헛되며 영을 괴롭게 하는 것이로다. 15 구부러진 것을 곧게 할 수 없으며 모자라는 것을 셀 수 없도다. 16 내가 내 마음과 이야기를 나누며 이르기를, 보라, 내가 큰 지위에 이르렀고 나보다 먼저 예루살렘에 있던 모든 사람들보다 더 많은 지혜를 얻었다, 하였나니 참으로 내 마음이 지혜와 지식의 큰 체험을 소유하였느니라. 17 또 내가 지혜를 알기 위해, 미친 것과 어리석은 것도 알기 위해 내 마음을 쏟았으나 이것도 영을 괴롭게 하는 것인 줄을 내가 깨달았도다. 18 지혜가 많으면 근심도 많나니 지식을 늘리는 자는 슬픔을 늘리느니라.

Copyright information for KorHKJ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