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enesis 31

그가 라반의 아들들의 말을 들으니 이르기를, 야곱이 우리 아버지의 소유를 다 빼앗고 우리 아버지의 소유로부터 이 모든 영화를 취하였다, 하더라. 야곱이 라반의 얼굴빛을 보았는데, 보라, 그것이 자기를 향해 전과 같지 아니하더라. 주께서 야곱에게 이르시되, 네 조상들의 땅으로, 네 친족에게로 돌아가라. 내가 너와 함께하리라, 하시매 야곱이 사람을 보내어 라헬과 레아를 자기 양 떼가 있는 들로 부르고 그들에게 이르되, 내가 당신들 아버지의 얼굴빛을 보는데 그것이 나를 향해 전과 같지 아니하도다. 그러나 내 아버지의 하나님께서 나와 함께하셨느니라. 당신들도 알거니와 내가 내 힘을 다해 당신들의 아버지를 섬겼거늘 당신들의 아버지가 나를 속여 내 품삯을 열 번이나 바꾸었노라. 그러나 하나님께서 그가 나를 해치지 못하게 하셨으며 그가 이같이 말하기를, 점 있는 것이 네 품삯이 되리라, 하면 모든 가축이 점 있는 것을 낳았고 또 그가 이같이 말하기를, 줄무늬 있는 것이 네 품삯이 되리라, 하면 모든 가축이 줄무늬 있는 것을 낳았으니 하나님께서 이와 같이 당신들 아버지의 가축을 빼앗아 내게 주셨느니라. 10 가축이 수태할 때에 내가 눈을 들어 꿈에 보니, 보라, 가축 위에 탄 숫양들은 줄무늬 있는 것과 점 있는 것과 회색 얼룩진 것이더라. 11 꿈에 하나님의 천사가 내게 말씀하여 이르시되, 야곱아, 하시기에 내가 이르기를, 내가 여기 있나이다, 하매 12 그분께서 이르시되, 이제 네 눈을 들어 보라. 가축 위에 타는 모든 숫양은 줄무늬 있는 것과 점 있는 것과 회색 얼룩진 것이니 라반이 네게 행하는 모든 것을 내가 보았느니라. 13 나는 벧엘의 하나님이니라. 네가 거기서 기둥에 기름을 붓고 거기서 내게 서원하였으니 이제 너는 일어나서 이 땅을 떠나 네 친족의 땅으로 돌아가라, 하셨느니라, 하니라. 14 라헬과 레아가 그에게 응답하여 이르되, 우리 아버지 집에서 우리에게 아직도 무슨 몫이나 상속물이 있나이까? 15 아버지가 우리를 낯선 자로 여기지 아니하셨나이까? 그분이 우리를 팔고 우리 돈도 완전히 삼켰나이다. 16 하나님께서 우리 아버지에게서 취하신 모든 재물은 우리와 우리 아이들의 것이니 그런즉 이제 하나님께서 당신에게 말씀하신 것은 무엇이든지 다 행하소서, 하니라.

17  ¶이에 야곱이 일어나 자기 아들들과 아내들을 낙타 위에 태우고 18 자기가 얻은 모든 가축과 모든 재물 곧 자기가 밧단아람에서 얻은 가축을 이끌고 가나안 땅에 있는 자기 아버지 이삭에게 가고자 하였더라. 19 라반이 자기 양들의 털을 깎으러 갔으므로 라헬은 자기 아버지의 소유인 형상들을 훔쳤고 20 야곱은 자기가 도주하는 것을 시리아 사람 라반에게 알리지 아니한 채 몰래 떠났더라. 21 이와 같이 그가 자기의 모든 소유를 가지고 도망하였으며 그가 일어나서 강을 건너고 길르앗 산을 향해 얼굴을 고정하니라. 22 셋째 날 야곱이 도주했다는 소식이 라반에게 들리므로 23 그가 자기 형제들을 데리고 그의 뒤를 따라 이레 길을 가서 그들이 길르앗 산에서 그를 따라잡았더니 24 밤에 하나님께서 꿈에 시리아 사람 라반에게 오사 그에게 이르시되, 너는 조심하여 야곱에게 좋다 나쁘다 하지 말라, 하시니라.

25  ¶그때에 라반이 야곱을 따라잡으니라. 이제 야곱이 산에 장막을 쳤으므로 라반이 자기 형제들과 함께 길르앗 산에 장막을 치고 26 야곱에게 이르되, 네가 내게 알리지 아니하고 내 딸들을 칼로 사로잡은 포로같이 몰래 끌고 갔으니 네가 행한 일이 도대체 무엇이냐? 27 내가 희락과 노래와 작은북과 하프와 함께 너를 보냈겠거늘 어찌하여 네가 은밀히 도주하여 몰래 나를 떠나고 내게 고하지 아니하였느냐? 28 또 내가 내 아들딸들에게 입 맞추지 못하게 하였느냐? 이제 네가 그리함으로 어리석게 행하였도다. 29 너를 해칠 만한 능력이 내 손에 있으나 네 아버지의 하나님께서 어제 밤에 내게 말씀하여 이르시되, 너는 조심하여 야곱에게 좋다 나쁘다 하지 말라, 하셨느니라. 30 이제 네가 네 아버지 집을 심히 사모하므로 가야 할지라도 어찌하여 내 신들을 훔쳤느냐? 하매 31 야곱이 라반에게 대답하여 이르되, 내가 이르기를, 혹시 외삼촌이 외삼촌의 딸들을 내게서 강제로 빼앗으리라, 하고 두려워하였나이다. 32 외삼촌의 신들을 누구에게서 찾든지 그는 살지 못하리이다. 외삼촌은 우리 형제들 앞에서 외삼촌의 것이 내게 있는지 분별하시어 그것을 외삼촌에게로 가져가소서, 하니 야곱은 라헬이 그것들을 도둑질한 줄을 알지 못하였더라. 33 라반이 야곱의 장막에 들어가고 레아의 장막에 들어가며 두 여종의 장막에 들어갔으나 그것들을 찾지 못하고 이에 레아의 장막에서 나와 라헬의 장막에 들어가니라. 34 이제 라헬이 그 형상들을 가져다가 낙타의 안장 속에 넣고 그것들 위에 앉으니라. 라반이 장막을 모두 뒤졌으나 그것들을 발견하지 못하매 35 그녀가 자기 아버지에게 이르되, 내게 여인들의 관례가 임하여 내가 내 주 앞에서 일어설 수 없사오니 내 주는 불쾌히 여기지 마소서, 하니라. 그가 뒤졌으나 형상들을 찾지 못하니라.

36  ¶야곱이 노하여 라반을 나무라며 라반에게 응답하여 이르되, 내 범법이 무엇이니이까? 내 죄가 무엇이기에 외삼촌께서 이같이 분개하여 내 뒤를 따라오셨나이까? 37 외삼촌께서 내 모든 물건을 뒤지셨으나 외삼촌의 모든 집안 물건 중에서 무엇을 찾았나이까? 여기 나의 형제들과 외삼촌의 형제들 앞에 그것을 세워 두고 이로써 그들이 우리 둘 사이에 판단하게 하소서. 38 내가 이 이십 년을 외삼촌과 함께하였거니와 외삼촌의 암양이나 암염소들이 낙태하지 아니하였고 또 외삼촌의 양 떼의 숫양들을 내가 먹지 아니하였으며 39 짐승에게 물려 찢긴 것은 외삼촌에게로 가져가지 아니하고 내가 그것의 손실을 담당하였으며 낮에 도둑을 맞았든지 밤에 도둑을 맞았든지 외삼촌께서 내 손에서 그것을 요구하셨나이다. 40 내가 이와 같았으니 곧 낮에는 갈증이 밤에는 서리가 나를 쇠약하게 하고 내 눈에서 잠이 떠났나이다. 41 내가 외삼촌의 집에서 이와 같이 이십 년을 지냈으니 곧 외삼촌의 두 딸을 위하여 십사 년 동안 또 외삼촌의 가축을 위하여 육 년 동안 외삼촌을 섬겼거니와 외삼촌께서 내 품값을 열 번이나 바꾸셨나이다. 42 만일 내 아버지의 하나님, 아브라함의 하나님 곧 이삭이 두려워하는 분께서 나와 함께 계시지 아니하였더라면 분명히 외삼촌께서 이제 나를 빈손으로 돌려보내셨으리이다마는 하나님께서 내 고난과 내 손의 수고를 보시고 어제 밤에 외삼촌을 책망하셨나이다.

43  ¶라반이 야곱에게 응답하여 이르되, 이 딸들은 내 딸들이요, 이 아이들은 내 아이들이요, 이 가축들은 내 가축들이요, 네가 보는 모든 것은 내 것이니라. 이 날 내가 이 내 딸들이나 그들이 낳은 아이들에게 무슨 일을 할 수 있으랴? 44 그러므로 너는 이제 오라. 우리 곧 나와 네가 언약을 맺어 그것이 나와 너 사이에 증거가 되게 하리라, 하매 45 야곱이 돌을 가져다가 기둥으로 세우고 46 또 자기 형제들에게 말하여, 돌을 모으라, 하니 그들이 돌을 취하여 무더기를 만들매 그들이 거기서 무더기 위에서 먹으니라. 47 라반은 그 무더기를 여갈사하두다라 불렀으나 야곱은 그것을 갈르엣이라 불렀더라. 48 라반이 말하기를, 이 날 이 무더기가 나와 너 사이에 증거가 되느니라, 하였으므로 그것의 이름을 갈르엣이라 하였으며 49 또 미스바라 하였더라. 이는 그가 이르기를, 우리가 서로 떠나 있을 때에 주께서 나와 너 사이에 살펴보시기를 원하노니 50 네가 내 딸들을 괴롭히거나 내 딸들 외에 다른 아내들을 취하면 사람은 우리와 함께하지 아니한다 해도, 보라, 하나님께서 나와 너 사이에 증거가 되시느니라, 하였기 때문이더라. 51 라반이 또 야곱에게 이르되, 내가 나와 너 사이에 쌓아 둔 이 무더기를 보라. 또 이 기둥을 보라. 52 이 무더기가 증거가 되고 이 기둥이 증거가 되기를 원하노니 이로써 내가 이 무더기를 넘어 네게로 가서 해치지 아니할 것이요, 네가 이 무더기와 이 기둥을 넘어 내게로 와서 해치지 아니할 것이라. 53 아브라함의 하나님, 나홀의 하나님, 그들의 아버지의 하나님께서 우리 사이에 판단하시기를 원하노라, 하매 야곱이 자기 아버지 이삭이 두려워하는 분을 두고 맹세하였으며 54 그때에 야곱이 산에서 희생물을 드리고 자기 형제들을 불러 빵을 먹게 하니 그들이 빵을 먹고 산에서 온밤을 지내니라. 55 라반이 아침에 일찍 일어나 자기 아들딸들에게 입 맞추며 그들을 축복하고 떠나 자기 처소로 돌아갔더라.

Copyright information for KorHKJ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