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bakkuk 1

대언자 하박국이 본 엄중한 부담이라. 오 주여, 내가 부르짖어도 주께서 들으려 하지 아니하시기를 어느 때까지 하시리이까! 내가 폭력으로 말미암아 주께 외쳐도 주께서는 구원하려 하지 아니하시나이다. 어찌하여 주께서 내게 불법을 보이시며 나로 하여금 학대를 보게 하시나이까? 노략과 폭력이 내 앞에 있사오니 곧 불화와 다툼을 일으키는 것이 있나이다. 그러므로 율법이 해이해지고 판단의 공의가 전혀 앞으로 나아가지 못하나니 사악한 자가 의로운 자를 에워싸므로 부당한 판단이 나아가나이다.

¶너희는 이교도들 가운데서 보고 관심을 두며 놀랍도록 이상히 여기라. 내가 너희의 날들에 한 일을 행하리니 누가 너희에게 그것을 말하여도 너희가 그것을 믿지 아니하리라. 보라, 내가 저 모질고 성급한 민족 곧 그 땅의 넓은 곳으로 진격하며 자기 소유가 아닌 거처들을 소유할 갈대아 사람들을 일으키노라. 그들은 두렵고 무서우며 그들의 심판과 그들의 위엄이 그들에게서 나오느니라. 그들의 말들은 또한 표범보다 더 빠르고 저녁때의 이리보다 더 사나우며 그들의 기병들은 스스로 퍼지고 멀리서 오나니 그들은 마치 먹으려고 서두르는 독수리같이 날아오리라. 그들은 다 폭력을 행사하러 오는데 그들의 얼굴은 동풍처럼 먹어 치울 태세를 취하고 그들은 모래를 모으듯 포로 된 자들을 모으며 10 또 왕들을 비웃고 통치자들을 조롱하며 모든 강한 요새를 비웃으리니 그들이 흙을 쌓아 그것을 취하리라. 11 그때에 그의 생각이 변하매 그가 이것 즉 자기의 능력을 자기 신에게로 돌리며 정도를 지나쳐 죄를 지으리라.

12  ¶오 주 내 하나님이여, 나의 거룩한 이여, 주께서는 영원부터 계시지 아니하시나이까? 우리가 죽지 아니하리이다. 오 주여, 주께서 심판하시려고 그들을 정하셨나이다. 오 능하신 하나님이여, 주께서 바로잡아 주시려고 그들을 세우셨나이다. 13 주께서는 눈이 정결하셔서 악을 보지 못하시며 또 불법을 보지 못하시거늘 어찌하여 배신하는 자들을 바라만 보시고 사악한 자가 자기보다 더 의로운 자를 삼키는데도 주의 혀를 억제하시나이까? 14 또 주께서는 어찌하여 사람들을 바다의 물고기 같게 하시며 자기들을 다스릴 치리자도 없는, 기어 다니는 것들 같게 하시나이까? 15 그들은 낚시로 그들 모두를 끌어올리고 자기들의 그물로 그들을 잡으며 자기들의 끄는 그물로 그들을 모으고 그런 까닭에 기뻐하고 즐거워하나이다. 16 그러므로 그들이 자기들의 그물에게 희생물을 드리고 자기들의 끄는 그물에게 분향하나니 이는 그것들로 말미암아 그들의 몫이 기름지게 되고 그들의 먹을 것이 풍족하게 되기 때문이니이다. 17 그런즉 그들이 자기들의 그물을 비우며 계속해서 민족들을 아끼지 아니하고 죽여야 하리이까?

Copyright information for KorHKJ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