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aiah 38

그때에 히스기야가 병들어 죽게 되매 아모스의 아들 대언자 이사야가 그에게 나아와 그에게 이르되, 주가 이같이 말하노라. 네 집을 정리하라. 네가 죽고 살지 못하리라, 하니라. 그때에 히스기야가 자기 얼굴을 벽으로 돌리고 주께 기도하여 이르되, 오 주여, 간청하오니 내가 진실함과 완전한 마음으로 주 앞에서 걸었으며 또 주의 눈앞에서 선한 것을 행하였음을 이제 기억하옵소서, 하고 히스기야가 통곡하였더라.

¶그때에 주의 말씀이 이사야에게 임하니라. 이르시되, 가서 히스기야에게 말하기를, 주 곧 네 조상 다윗의 하나님이 이같이 말하노라. 내가 네 기도를 들었고 네 눈물을 보았노라. 보라, 내가 네 날들에 십오 년을 더하여 주며 또 내가 너와 이 도시를 아시리아 왕의 손에서 건져 내고 이 도시를 보호하리라. 주가 친히 말한 이 일을 행할 터이니 이것이 주로부터 네게 임할 표적이 되리라. 보라, 내가 아하스의 해시계에서 내려간 각도들의 그림자를 뒤로 십 도 물러가게 하리라, 하라, 하시니 이에 해가 자기가 내려간 각도대로 십 도 만큼 되돌아가니라.

¶유다 왕 히스기야가 병들었다가 자기 병에서 회복되었을 때에 기록한 글이라. 10 내 날들이 끊어지는 때에 내가 이르기를, 내가 무덤의 문들로 가리니 내가 내 햇수의 남은 날들을 빼앗겼노라, 하였도다. 11 내가 이르기를, 내가 주를 뵙지 못하리니 산 자들의 땅에서 주를 뵙지 못하겠고 내가 세상의 거주민들과 더불어 다시는 사람을 보지 못하리라, 하였도다. 12 내 시대가 떠나서 목자의 장막같이 나를 떠나 이동하였고 내가 베 짜는 자같이 내 생명을 끊었도다. 그분께서 나를 고통스러운 병으로 끊으시리니 낮부터 밤사이에 주께서 나를 끝내시리이다. 13 내가 아침까지 생각하였거니와 그분께서 사자같이 내 모든 뼈를 꺾으시고 낮부터 밤사이에 주께서 나를 끝내시리이다. 14 나는 학이나 제비같이 지저귀고 비둘기같이 애곡하였으며 내 눈은 위를 바라보며 쇠하는도다. 오 주여, 내가 억눌렸사오니 나를 위하여 처리하소서. 15 그분께서 내게 말씀하시고 또 친히 그 일을 이루셨으니 내가 무슨 말을 하리요? 내가 내 혼의 쓰라림 속에서 내 모든 햇수를 조심스럽게 보내리로다. 16 오 주여, 사람들이 이런 일들로 말미암아 살고 내 영의 생명도 이 모든 일들에 있사온즉 주께서 나를 회복하사 살게 하옵소서. 17 보옵소서, 평안을 얻으려고 내가 큰 쓰라림을 받았거니와 주께서 내 혼을 사랑하사 부패의 구덩이에서 건져 내셨으니 주께서 내 모든 죄를 주의 등 뒤로 던지셨나이다. 18 무덤이 주를 찬양하지 못하고 죽음이 주를 찬송하지 못하며 구덩이로 내려가는 자들이 주의 진리를 바라지 못하되 19 살아 있는 자 곧 살아 있는 자는 이 날 내가 하는 것 같이 주를 찬양할 터이며 주의 진리를 아버지가 자녀들에게 알리리이다. 20 주께서 나를 구원하려 하셨사오니 그러므로 우리가 평생토록 주의 집에서 현악기에 맞추어 나의 노래를 노래하리로다. 21 이사야가 이르기를, 그들이 무화과 한 덩이를 가져다가 종기 위에 덮는 것으로 붙이면 그가 회복되리라, 하였으며 22 히스기야도 이르기를, 내가 주의 집으로 올라갈 표적이 무엇이냐? 하였더라.

Copyright information for KorHKJ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