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shua 8

주께서 여호수아에게 이르시되, 두려워하지 말라. 너는 놀라지 말라. 싸울 수 있는 온 백성을 거느리고 일어나 아이로 올라가라. 보라, 내가 아이의 왕과 그의 백성과 그의 도시와 그의 땅을 네 손에 주었나니 너는 여리고와 그것의 왕에게 행한 것 같이 아이와 그것의 왕에게 행하되 오직 거기서 노략한 물건과 가축은 너희를 위하여 탈취물로 취하라. 너는 도시를 얻기 위해 도시 뒤에 복병을 둘지니라, 하시니라.

¶이에 여호수아가 일어나 싸울 수 있는 온 백성과 함께 아이를 치려고 올라가니라. 여호수아가 강한 용사 삼만 명을 뽑아 밤에 보내며 그들에게 명령하여 이르되, 보라, 너희는 그 도시 뒤로 가서 도시를 마주보고 매복하되 도시에서 너무 멀리 가지 말며 모두 예비하고 있으라. 나와 또 나와 함께하는 온 백성이 도시로 다가가리니 그들이 처음과 같이 우리를 치려고 나아오리라. 그때에 우리가 그들 앞에서 도망하고 (그들이 우리를 따라 나아올 터이므로) 마침내 그들을 도시에서 끌어내리니 그들이 말하기를, 그들이 처음과 같이 우리 앞에서 도망한다, 하리라. 그러므로 우리가 그들 앞에서 도망하리니 그때에 너희는 매복한 곳에서 일어나 도시를 점령하라. 주 너희 하나님께서 그것을 너희 손에 넘겨주시리라. 너희가 그 도시를 점령하거든 도시를 불살라 주의 명령대로 행하라. 보라, 내가 너희에게 명령하였느니라, 하니라.

¶그러므로 여호수아가 그들을 보내매 그들이 가서 매복하여 아이의 서쪽 편 곧 벧엘과 아이 사이에 거하였으나 여호수아는 그 밤에 백성 가운데서 머무니라. 10 여호수아가 아침에 일찍 일어나 백성의 수를 세고 이스라엘의 장로들과 함께 백성 앞에서 아이로 올라가매 11 온 백성 곧 그와 함께하며 싸울 수 있는 백성이 올라가서 그 도시 앞에 가까이 이르러 아이의 북쪽 편에 진을 치니 이제 그들과 아이 사이에는 골짜기가 있더라. 12 그가 또 오천 명가량을 취하여 도시의 서쪽 편 곧 벧엘과 아이 사이에 두고 매복시켰더라. 13 그들이 백성을 배치하되 도시의 북쪽에는 온 군대를 두고 도시의 서쪽에는 복병들을 두니 그때에 여호수아가 그 밤에 골짜기 가운데로 들어가니라.

14  ¶아이 왕이 그것을 보매 그들이 신속히 일찍 일어나고 도시 사람들 곧 그와 그의 온 백성이 나가서 평야 앞에서 정한 때에 이스라엘과 싸우려 하였으나 그는 도시 뒤에 자기를 치는 복병들이 있는 줄 알지 못하였더라. 15 여호수아와 온 이스라엘이 그들 앞에서 패한 것처럼 하고 광야 길로 도망하매 16 아이에 있던 온 백성이 부름을 받아 그들을 추격하려고 함께 모여 여호수아를 추격하며 도시에서 떠나니 17 아이나 벧엘에서 이스라엘을 따라가지 아니하고 남은 자가 하나도 없었으며 그들이 도시를 열어 놓고 이스라엘을 추격하였더라. 18 주께서 여호수아에게 이르시되, 네 손에 잡은 창을 내밀어 아이를 가리키라. 내가 그것을 네 손에 넘겨주리라, 하시니 여호수아가 자기 손에 잡은 창을 내밀어 그 도시를 가리키니라. 19 그가 손을 내밀매 즉시 복병들이 자기 처소에서 급히 일어나 그 도시로 달려 들어가 그것을 점령하고 서둘러 도시에 불을 놓았더라. 20 아이 사람들이 자기들의 뒤를 바라보며 보니, 보라, 도시의 연기가 하늘로 올라가더라. 그들이 힘을 잃어 이 길로도 저 길로도 도망할 수 없게 되었고 광야로 도망하던 백성은 추격하던 자들에게로 돌이켰더라. 21 복병들이 도시를 점령한 것과 도시의 연기가 올라가는 것을 여호수아와 온 이스라엘이 보고는 다시 돌아서서 아이 사람들을 죽였고 22 다른 이들도 도시에서 나와 그들을 치매 이에 그들이 이스라엘의 한가운데 들게 되어 얼마는 이편에 얼마는 저편에 있었으므로 그들이 저들을 쳐서 저들 중의 한 사람도 남거나 도망하지 못하게 하고 23 아이 왕을 산 채로 사로잡아 여호수아에게로 끌어 왔더라. 24 이스라엘이 광야에서 자기들을 추격하던 아이의 모든 거주민을 들에서 죽이기를 마치고 그들이 소멸될 때까지 다 칼날에 쓰러지게 한 뒤에 모든 이스라엘 사람이 아이로 돌아와 칼날로 그것을 치매 25 그 날에 아이의 모든 사람이 쓰러졌는데 남자와 여자가 모두 만 이천 명이더라. 26 아이의 모든 거주민을 진멸할 때까지 여호수아가 손으로 창을 치켜들고 그 손을 거두지 아니하였더라. 27 이스라엘이 주께서 여호수아에게 명령하신 그분의 말씀대로 자기를 위하여 오직 가축과 그 도시에서 노략한 물건만 탈취물로 취하였더라. 28 또한 여호수아가 아이를 불태우고 그것을 영원토록 무더기로 황폐한 곳으로 만들어 이 날까지 이르게 하였으며 29 그가 또 아이 왕을 저녁때까지 나무에 매달았다가 해 질 때에 곧바로 명령하여 그들이 그의 사체를 나무에서 내려 도시의 문 어귀에 던지게 하고 그 위에 돌로 큰 무더기를 쌓았더니 그것이 이 날까지 남아 있느니라.

30  ¶그때에 여호수아가 주 이스라엘의 하나님을 위해 에발 산에 제단 하나를 쌓았으니 31 이것은 주의 종 모세가 이스라엘 자손에게 명령한 것과 모세의 율법 책에 기록된 대로 사람이 쇠를 대지 아니한 온전한 돌들로 만든 제단이더라. 그들이 주를 위해 그 위에 번제 헌물을 드리고 화평 헌물을 희생물로 드렸더라.

32  ¶그가 거기서 돌들 위에 모세의 율법 사본을 기록하였는데 그것은 그가 이스라엘 자손들 앞에서 기록한 것이더라. 33 온 이스라엘과 그들의 장로들과 직무 수행자들과 그들의 재판관들이 주의 언약 궤를 멘 레위 사람 제사장들 앞에서 궤의 이쪽과 저쪽에 서되 그들 가운데서 태어난 자뿐 아니라 타국인까지 서니라. 그들의 절반은 그리심 산 맞은편에 서고 그들의 절반은 에발 산 맞은편에 섰으니 이것은 전에 주의 종 모세가 명령하여 그들이 이스라엘 백성을 축복하게 한 것과 같았더라. 34 그 뒤에 여호수아가 율법 책에 기록된 모든 것에 따라 율법의 모든 말씀 곧 복과 저주의 말씀을 낭독하였는데 35 모세가 명령한 모든 것 중에서 여호수아가 이스라엘의 온 회중과 여인들과 어린것들과 그들 가운데 거하던 타국인들 앞에 낭독하지 아니한 말이 하나도 없었더라.

Copyright information for KorHKJ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