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dges 17

에브라임 산에 미가라는 이름의 한 사람이 있더라. 그가 자기 어머니에게 이르되, 어머니가 잃어버린 은 천백 세겔에 관하여 어머니께서 저주하시고 내 귀에도 그것에 관하여 말씀하셨사온데, 보소서, 그 은이 내게 있나이다. 내가 그것을 취하였나이다, 하니 그의 어머니가 이르되, 내 아들아, 주께서 네게 복 주시기를 원하노라, 하니라. 그가 은 천백 세겔을 자기 어머니에게 도로 주매 그의 어머니가 이르되, 내가 내 아들을 위하여 새긴 형상과 부어 만든 형상을 만들려고 이미 내 손에서 이 은을 주께 온전히 봉헌하였노라. 그러므로 내가 이제 그것을 네게 도로 주리라, 하니라. 그러나 그가 그 돈을 자기 어머니에게 도로 주므로 그의 어머니가 은 이백 세겔을 취하여 주물공에게 주매 그가 그것으로 새긴 형상과 부어 만든 형상을 만드니 그것들이 미가의 집에 있더라. 그 사람 미가는 신들을 섬기기 위한 집을 가지고 있었으며 에봇과 드라빔을 만들었고 자기 아들들 중에서 하나를 구분하여 자기 제사장으로 삼았더라. 그때에는 이스라엘에 왕이 없었으므로 사람마다 자기 눈에 옳은 것을 행하였더라.

¶유다 가족에 속한 베들레헴유다에 한 청년이 있었는데 그는 레위 사람이며 거기서 머무는 자더라. 그 사람이 머물 곳을 찾으려고 그 도시 베들레헴유다를 떠나 이동하다가 에브라임 산으로 가서 미가의 집에 이르매 미가가 그에게 이르되, 너는 어디에서 오느냐? 하니 그가 그에게 이르되, 나는 베들레헴유다에서 온 레위 사람으로 내가 처소를 찾는 곳에서 머물려고 가노라, 하매 10 미가가 그에게 이르되, 나와 함께 거하며 나에게 아버지와 제사장이 되라. 내가 해마다 은 십 세겔과 의복 한 벌과 양식을 주리라, 하므로 이에 그 레위 사람이 거기로 들어갔더라. 11 그 레위 사람이 그 사람과 함께 거하는 것을 만족스러워 하였으며 그 청년이 그에게 그의 아들들 중의 하나같이 되었더라. 12 미가가 그 레위 사람을 거룩히 구분하매 그 청년이 미가의 제사장이 되어 그의 집에 거하므로 13 그때에 미가가 이르되, 레위 사람이 내 제사장이 되었으니 이제 주께서 내게 선을 베푸실 줄 내가 아노라, 하니라.

Copyright information for KorHKJ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