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salms 79

아삽의 시

오 하나님이여, 이교도들이 주의 상속 재산 안으로 들어와 주의 거룩한 전을 더럽히고 예루살렘을 돌무더기 위에 두었나이다. 그들이 주의 종들의 시체를 하늘의 날짐승들에게, 주의 성도들의 살을 땅의 짐승들에게 먹을 것으로 주었으며 그들의 피를 예루살렘 주변에 물같이 흘렸으나 그들을 묻을 자가 아무도 없었나이다. 우리는 우리 이웃들에게 모욕거리가 되며 우리를 둘러싼 자들에게 조롱거리와 조소거리가 되었나이다. 주여, 어느 때까지니이까? 주께서 영원히 분노하시리이까? 주의 질투가 불같이 타겠나이까? 주를 알지 못한 이교도들과 주의 이름을 부르지 아니한 왕국들 위에 주의 진노를 부으소서. 그들이 야곱을 삼키고 그의 거처를 피폐하게 하였나이다. 오 이전의 불법들을 기억하사 우리를 치지 마시오며 주의 친절한 긍휼이 속히 우리보다 앞서 가게 하소서. 우리가 심히 비천하게 되었나이다. 오 우리의 구원의 하나님이여, 주의 이름의 영광을 위하여 우리를 도우시며 주의 이름을 위하여 우리를 건지시고 우리의 죄들을 깨끗하게 하소서. 10 어찌하여 이교도들이 이르기를, 그들의 하나님이 어디 있느냐, 하리이까? 주께서 주의 종들이 흘린 피를 복수하심으로 우리 눈앞에 있는 이교도들 가운데 자신을 알리시기를 원하나이다. 11 갇힌 자의 탄식 소리가 주 앞에 이르게 하시며 죽이기로 정해진 자들을 주의 권능의 위대하심에 따라 주께서 보존하소서. 12 오 주여, 또 우리의 이웃들이 주를 모욕할 때 말한 그 모욕을 그들의 품에 일곱 배나 갚으소서. 13 그리하시면 주의 백성이요, 주의 초장의 양들인 우리가 영원히 주께 감사를 드리며 주께 대한 찬양을 모든 세대에게 전하리이다.

Copyright information for KorHKJ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