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echariah 9

주의 말씀의 엄중한 부담이 하드락 땅에 임하고 다마스쿠스에 머물 터인데 이때에는 사람의 눈이 이스라엘의 모든 지파의 눈같이 주를 향하리라. 하맛 또한 그 곁에 경계를 두며 비록 두로와 시돈이 심히 지혜로워도 그 도시들도 그리하리라. 두로는 자기를 위하여 강한 요새를 건축하며 은을 티끌같이, 정금을 거리의 진흙같이 쌓았도다. 보라, 주께서 그녀를 쫓아내시며 바다에 있는 그녀의 권세를 치시리니 그녀가 불에 삼켜지리라. 아스글론이 그것을 보고 두려워하며 가자도 그것을 보고 심히 슬퍼하며 에그론도 자기의 기대하는 바가 부끄럽게 되므로 그리하리라. 가자에서는 왕이 사라지고 아스글론에는 사람이 거주하지 아니하며 아스돗에는 사생아가 거하리라. 내가 또 블레셋 사람들의 교만을 끊고 그의 입에서 그의 피를, 그의 이 사이에서 그의 가증함을 제거하리라. 그러나 남는 자 곧 그는 우리 하나님을 위한 자가 되어 유다에서 다스리는 자같이 되고 에그론은 여부스 사람같이 되리라. 내가 그 군대와 지나가는 자와 돌아오는 자로 인하여 내 집 주위에 진을 칠 터인즉 학대하는 자가 다시는 그들 가운데로 지나다니지 못하리라. 이제 내가 내 눈으로 보았느니라.

¶오 시온의 딸아, 크게 기뻐할지어다. 오 예루살렘의 딸아, 크게 외칠지어다. 보라, 네 왕이 네게 임하시느니라. 그분은 의로우시고 구원을 소유하시며 겸손하사 나귀를 타시되 나귀 새끼 곧 어린 수나귀를 타시느니라. 10 내가 에브라임에서 병거를 끊고 예루살렘에서 말을 끊으며 전쟁하는 활도 끊으리니 그가 이교도들에게 화평을 말할 것이요, 그의 통치는 바다에서 바다까지 이르고 그 강에서 땅 끝까지 이르리라. 11 또한 너로 말하건대 네 언약의 피로 말미암아 내가 너의 갇힌 자들을 물 없는 구덩이에서 꺼내어 보내었느니라.

12  ¶소망 중에 있는 갇힌 자들아, 너희는 강한 요새로 돌이킬지니라. 곧 내가 오늘 밝히 말하거니와 내가 네게 두 배로 갚아 주리라. 13 그때에 내가 나를 위하여 유다를 활같이 휘고 에브라임으로 그 활을 채웠나니, 오 시온아, 내가 네 아들들을 일으켜서, 오 그리스야, 네 아들들을 대적하게 하였으며 너를 용사의 칼과 같게 하였느니라. 14 주께서 그들 위로 나타나 보이시고 자신의 화살을 번개같이 나아가게 하시며 주 하나님께서 나팔을 부시고 남쪽의 회오리바람과 함께 가시리로다. 15 만군의 주께서 그들을 보호하시리니 그들이 삼키고 무릿매의 돌로 정복하며 그들이 마시고 포도주에 취한 것처럼 큰 소리를 내며 대접들같이 채워지고 제단의 귀퉁이들같이 되리로다. 16 그 날에 주 그들의 하나님께서 그들을 자신의 백성의 양 떼같이 구원하시리니 그들이 왕관의 보석같이 되어 그분의 땅에서 기처럼 들리리라. 17 그분의 선함이 어찌 그리 크시며 그분의 아름다움이 어찌 그리 크신가! 곡식이 청년들을, 새 포도즙이 처녀들을 즐겁게 하리로다.

Copyright information for KorHKJV